'런닝맨' 김종국 "양세찬의 예능 부모는 나, 다 키워줬다"
'런닝맨' 김종국 "양세찬의 예능 부모는 나, 다 키워줬다"
  • 편집국
  • 승인 2021.12.05 17: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BS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김종국이 양세찬의 예능 부모임을 확신했다.

5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런닝맨'은 12월8일 양세찬의 생일을 맞아 그가 5년 전 '런닝맨'에 합류했을 때부터 적응과 활약을 도와준 '예능 부모'를 찾는 효도 레이스로 진행됐다.

멤버들은 서로 본인이 진정한 예능 부모임을 자부하며 '예능 아들' 양세찬의 인사를 받기 위해 신경전을 벌였다. 유재석은 본인이 예능 부모를 넘어서 '예능 할아버지'임을 강조하며 "내가 세찬이를 다 키웠다. 기저귀까지 갈아줬다"라며 강한 자신감을 보였다.

김종국과 하하는 “우리가 많이 품어줬다”라며 그동안의 추억을 소환했다. 김종국은 "세찬이 들어온 초반부터 정말 (다해줬다)"며 자신감을 보였다. 하하는 "(김종국)형이 다 해줬고 모유수유까지 해주지 않았나"라고 애드리브로 웃음을 자아냈다.

미션을 들은 양세찬은 "종국이형한테 안 가면 난리를 친다"며 한 팀만 골라야 한다는 것에 힘들어 했다.

양세찬이 가장 먼저 찾아 간 팀은 김종국과 하하팀이었다. 양세찬은 "키워주시고 길러주셔서 제가 이 자리에 있는 것이다"라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